SW중심사회

SW소식 이동 SW정책소식 이동

[과기부]최기영 장관, 인터넷 업계 대표와 민‧관 소통 간담회 추진

SW중심사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9-11-13 167명 읽음
최기영 장관, 인터넷 업계 대표와 민‧관 소통 간담회 추진
- 투자를 통한 경제 활력 제고, 규제혁신, 민‧관 협력 등 주요현안 논의 -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관은11월 13일(수) 오후 2시,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주요 인터넷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민‧관 소통 행보를 이어나갔다.



ㅇ 올해 국정감사 이후 첫 번째로 갖는 이번 간담회는 주요 인터넷기업 대표들과 함께기업 투자를 통한 경제 활력 제고, 규제혁신, 민‧관 협력등 인터넷 업계 현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되었다.



ㅇ 이번 간담회를 통해 경제 활성화를 위한 인터넷 신산업 분야의 규제혁신 및 디지털 신기술 개발 지원에 대한 정부의 의지를 표명하는 한편, 이를 위한 인터넷 업계의협조도 당부하고자 하였다.



 간담회에는 포털사를 비롯하여 클라우드, 공유경제, 소프트웨어, 전자결제 분야의 주요 인터넷 기업 대표가 참석*하였으며,


* 참석기업 : 네이버, 카카오, 위쿡, 이스트소프트, 다날, 베스핀글로벌

 


ㅇ 인터넷 업계가 당면한 인공지능, 블록체인 등 신기술 투자, 규제혁신, 민‧관 협력문제 등에 대해 기업을 이끌면서 체감한 애로사항 및 개선방향 등을 중심으로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나누었다.



ㅇ 특히 업계는 ‘네거티브 규제로의 전환’, ‘규제 샌드박스 제도의 적극 활용’, ‘데이터 관련 제도 개선’, ‘스타트업에 대한 전폭적 지원’등의 의견을 제시하였다.



 최기영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ㅇ “탄탄한 경쟁력을 갖고 글로벌 경쟁 속에서 고군분투하는국내 인터넷 기업에 대해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라며, “업계가 신기술 분야에 보다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혁신을 선도하고 우리 경제에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ㅇ “정부도 인공지능 등 디지털 신기술 분야에 대규모 예산을배정하고 인터넷 신산업 분야에 규제혁신을 적극 추진하는 등 업계를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ㅇ 또한 “인터넷 기업의 높아진 사회적 영향력에 걸맞은책임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있다며 인터넷 업계도 상생의 정신을 살려줄 것”을 당부하였다.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민‧관 소통 행보를 지속하여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 수립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관련 콘텐츠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