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웨어중심사회

[과기부]사람 중심의 5G+ 포용국가, 시민들이 주인공입니다!

SW중심사회

2019-06-14

866명 읽음

사람 중심의 5G+ 포용국가, 시민들이 주인공입니다!
- 과기정통부, 제32회 정보문화의 달 기념식 성황리 개최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주최로6월 14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개최된 제32회 정보문화의 달 기념식은 시민들이 5G+ 디지털 기술과 문화를 직접 체험하며 즐기는 축제로 치러졌다.

 

 

ㅇ 기념식에는 주요 내빈들과 시민들이 어우러져 디지털 대전환기의 변화 양상을 체감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려, 지능정보화 시대에 새롭게 펼쳐질 디지털포용 국가의 청사진을 공유하는 시간이 되었다.

 

 

▶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김석진 방송통신위원회 부위원장,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 서석진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장, 박혜자 한국교육학술정보원장, 류종춘 한국장애인정보화협회장 등 우리나라 디지털 정보문화를 이끌고 있는 주요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ㅇ 디지털포용 국가 실현을 위해 유관기관은 물론 시민들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약속하는 참여형 행사들이 이어졌다.

 

 

▶ 인기 개그맨 남희석, SBS 기상캐스터 정주희 씨의 사회로 진행된 기념식은 ‘정보문화 유공자 시상식’, ‘디지털포용 협력 네트워크 협약식’, ‘디지털포용 국가에 대한 시민 대토론회’ 순으로 진행되었다.

 

 

ㅇ 먼저, 다가올 5G+ 디지털포용 국가의 주인공인 어린이합창단 공연으로 기념식이 시작되며, 행사장은 시민들의 기대와 열기로 가득 채워졌다.

 

 

ㅇ 시상식에선 고령층을 비롯한 취약계층의 정보문화 확산에 기여한 (사)한국복지정보통신협의회 서영길 회장이 국민훈장 동백장을, 언론정보학자로서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에 헌신한 가천대 언론영상광고학과 정인숙 교수가 근정포장을 수상했으며,

 

 

-우리 사회 곳곳에서 바른 정보문화 확산을 위해 기여하고 공헌한 시민들과 단체들이 대통령표창(7점), 국무총리표창(8점),과기정통부장관상(70점) 등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ㅇ 이어진 ‘5G+ 디지털포용 협력 네트워크 협약식’에선 한국정보화진흥원 등 총 14개 협력기관이 과기정통부와 손잡고 디지털포용 국가 실현을 위한 노력을 시작하겠다는 약속하여, 시민들의 많은 기대를 모았다.

 

 

ㅇ 시민 대토론회에는 크리에이터로 변신한 ‘김병지 前 축구국가대표’, 천재 해커 ‘이두희 대표(멋쟁이 사자처럼)’, 전자신문 칼럼니스트 ‘박선경 박사’, 디지털역량 교육가 ‘최규남 교장(광주대촌중앙초)’과 미디어 전문가 ‘정인숙 교수(가천대학교)’ 등이 패널로 나서,

 

 

-국민권익위원회의‘국민생각함’을 통해 실시한 사전 설문조사(5.29~6.12, 716명 참여) 결과를 공유하고, 국민들의 생각과 의견을 바탕으로‘차별과 배제 없는 디지털포용의 의미를 공감하고, 시민의 역할’을 찾는 시간을 가졌다.

 

 

ㅇ 또한, 82만명의 구독자에게 콘텐츠를 제공 중인 마이린TV의 키즈크리에이터 최린도 유튜브를 통해 ‘한달간 휴대폰을 쉬겠다’고 약속하고, 기념식 현장에는 여러 크리에이터들이 주요행사와 각종 체험부스를 방문해 온라인으로 홍보하며 정보문화의 달에 동참했다.

 

 

▶ 이어진 축하공연에서는, 5G+ 정보문화, 디지털포용 의미를 보다 쉽게 이해하며, 아이들부터 어르신까지 즐기실 수 있도록 국내 최고의 인기 유튜버인 ‘캐리와 친구들’, 해외에서 더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명품 개그팀 ‘옹알스’가 출연했다.

 

 

ㅇ 공연을 관람한 시민들이 바른 디지털 문화와 디지털포용을 쉽고, 즐겁게 이해할 수 있었던 공연이라고 호평했다.

 

 

ㅇ 더 나아가 이들 두 공연단과 박선경 칼럼니스트, 정주희 캐스터는 과기정통부 ‘5G+디지털포용 홍보대사’로 임명되어 앞으로 디지털포용 문화를 널리 확산하기 위해 활약할 것임을 약속했다.

 

 

▶ 오전 기념식에 참석한 내빈과 시민들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디지털포용 국가를 체험하도록 정성껏 준비한 40여개의 체험 부스를 방문해 다양하고 고품격의 정보문화를 경험하고, 즐기는 시간을 이어갔다.

 

 

ㅇ 통신 3사의 5G 기술과 서비스, 첨단 홀로그램 디스플레이 장비, 3D 프린터 및 스마트공장 체험, 드론 축구경기, 무인자동차 시승 등의 부스를 통해 5G+시대를 다양하게 체험하고,

 

 

ㅇ 디지털 사회에서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준비한 ‘찾아가는 스마트쉼센터’의 과의존 상담 체험, 인터넷 윤리 교육, 정보통신 보조기기 등을 체험하며, 디지털 과의존 예방과 격차 해소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기회도 가졌다.

 

 

ㅇ 또한, 시민 스스로가 자신과 이웃, 지역의 문제를 찾아내고 해결할 수 있는 디지털 사회혁신(DSI) 사례들을 보고 들으며, 직접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방법을 경험하게 됨으로써 더불어 잘사는 사회에 대한 기대를 키울 수 있게 되었다.

 

 

ㅇ 특히, 올해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행사를 소개하는 점자안내서, 청각장애인을 위한 문자서비스, 다문화가정을 위한 영어 안내문 등을 세심하게 마련해 제공하여 명실상부하게 시민 모두가 누리는 정보문화의 달이 되었다.

 

 

▶ 본 행사를 주관하고, 기념식에 참여해 행사장을 찾은 시민 및 기관들과 ‘디지털포용’의 의미를 함께 나눈 유영민 장관은 “혁신적 포용국가 실현은 디지털기술과 문화를 빼놓고 생각할 수 없다.”라고 전하며,

 

 

ㅇ “특히, 사회적 약자를 포함해 모든 국민이 디지털 대전환기에 그 혜택에서 배제되거나 차별받지 않고, 디지털 기술과 문화를 가치 있게 수용하고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포용 국가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6월 말까지 전국 각지에서 펼쳐지는 다양하고 유익한 정보문화의 달 행사들을 보다 많은 시민들이 즐기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관련 콘텐츠

  • [과기부]과기정통부, 러시아와 제1차 ICT포럼 개최
  • [과기부]9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 158.1억불, 수입 87.7억불
  • [과기부]팹리스에 대한 반도체 설계툴 공동 활용 지원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등록
최상단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