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SW중심사회

통합검색 이동
국립중앙과학관, 올해 가장 큰 보름달 관측 행사 개최
  • 작성자 SW중심사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 등록일 2021-04-26
  • 조회수289
국립중앙과학관, 올해 가장 큰 보름달 관측 행사 개최
- 천문‧우주 라디오, 달이 뜨는 (과학)관 행사 진행 -

◆ 국립중앙과학관(관장 유국희, 이하 ’과학관‘)은 과학의 달을 맞아 국민들에게 과학콘텐츠 제공 및 천문과학 수요 충족을 위해 올해 가장 큰 보름달이 뜨는 4월 27일(화)에 ’슈퍼문‘ 실시간 관측 행사(달이 뜨는 관)를 생중계할 예정이다.

 

 ㅇ 달의 공전 궤도는 타원궤도이므로 지구에 가까워졌다 멀어졌다를 반복하게 되는데 4월 27일은 보름달이 뜨는 날 중에서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운 거리에 있기 때문에 슈퍼문을 볼 수 있다.

 

◆ 이번 행사는 4월 27일 오후 8시 30분부터 과학관 유튜브 채널인 과학관 TV를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되며, 과학 토크, 체험프로그램, 보름달 관측 순으로 진행된다.

 

 ㅇ 과학토크는 ”달은 왜 커졌을까?“라는 주제로 슈퍼문의 과학적 의미에 대하여 시청자들과 소통할 예정이며,

 

 ㅇ 체험프로그램에서는 날마다 변화하는 달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월령카드‘ 만들기 체험을 통해 달의 공전에 따른 위상변화 원리를 정확하고 쉽게 설명할 계획이다.

 

 ㅇ 또한, 달의 실시간 관측영상을 보면서 달의 지형(ex.크레이터, 바다, 탐사선착륙지)에 대해 이야기하고, 채팅을 통해 시청자의 궁금증을 실시간으로 해소하는 기회도 제공한다.

 

 

◆ 국립중앙과학관은 올해 천문현상이 있는 날 천문‧우주 라디오 생방송을 통하여 실시간 관측 영상을 시청자들과 함께 공유하고 있다.

 

 ㅇ 향후, 5월부터 11월까지의 방송일정은 3년 만의 개기월식* 관측(5월 26일), 여름방학 별자리 해설(7~8월),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 극대**(8월 13일), 한가위 보름달 관측(9월 21일), 부분월식*** 관측(11월 19일) 등이다.

    * 2021년 가장 주목할 만한 천문현상, 2018년 1월 개기월식 이후 3년 만의 개기월식

   ** ‘109P/스위프트-터틀(Swift-Tuttle)’ 혜성에 의해 우주 공간에 흩뿌려진 먼지 부스러기들이 지구 대기와 충돌하면서 마찰에 의해 타는 현상

  *** 달이 지구의 그림자에 일부만 가려지는 현상

 

◆ 유국희 관장은 ”우주를 향한 대한민국의 도전은 달 탐사에서 출발하여 화성과 우주를 향하고 있다. 그 중심에서 우리나라 청소년들이 우리의 꿈을 실현시켜 줄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하였다.

 

◆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중앙과학관 누리집(www.science.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객만족도 설문조사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